카테고리 - 코로나19
본문 바로가기

코로나19

강원도, 화장시설 운영 확대

강원도는 최근 코로나19 감염으로 사망자가 급증하면서 전국적으로 화장시설 부족 현상이 발생하자 지난 16일부터 '화장장 집중 운영기간'을 갖고, 화장로의 화장 회차 증가

이러다 재택관리마저 포화

◀앵커▶ 코로나19 확진자가 연일 최다치를 경신할 정도로 환자가 급증하면서 재택치료를 받는 집중관리군마저 거의 포화상태에 다다르고 있습니다. 강화길 기자가 보도

사망자 폭증..두 달 새 59명 숨져

◀앵커▶ 오미크론 확산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폭발하면서 사망자도 크게 늘어나고 있습니다. 2월 한 달 발생한 사망자가 지난해 전체 사망자의 절반이 넘을 정도로

하루 첫 2천 명..4천 명 대비해야

◀ANC▶ 어제(20일) 강원도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처음 2천 명 넘게 나왔습니다. 요양병원 집단감염이 속출하고 있는데 강원도는 하루 확진자 4천 명 발생에 대비

재택치료, 자가격리 '헷갈려'

◀앵커▶ 지난 주부터 코로나19 확진자와 가족 등 동거인의 자가격리가 대폭 완화됐습니다. 또 재택치료 체계도 둘로 나뉘었습니다. 그런데 코로나19 검사와 자가격리

코로나19 신규 확진 16개군 225명

설 전날이자 연휴 셋째 날, 강원도에서는 철원과 정선을 제외한 16개 시군에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25명 발생했습니다. 지난 28일이후 닷새째 200명대

강원도에서 오미크론, 우세종 됐다

◀앵커▶ 오미크론 확산세가 걷잡을 수 없이 퍼지고 있는데, 강원도는 오미크론 변이가 이미 우세종에 됐다고 판단하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감염자 폭증에 대비한 긴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