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생들 악성 댓글 달게 한 강원대 교수 정직 3개월 ::::: 기사
본문 바로가기
인권/사회/교육

학생들 악성 댓글 달게 한 강원대 교수 정직 3개월

지난달 춘천MBC가 보도했던

대학생들에게 특정 쇼핑몰에

집단으로 악성 댓글을 남기도록 지시한

국립 강원대학교의 교수가

정직 3개월의 중징계를 받았습니다.



대학교는 해당 교수의 징계가

9월 초 까지로 올해 2학기에는

강의를 개설할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악성 댓글 피해를 입은

다른 단과대학 교수는 징계 수위에 대해

학생들을 범죄의 길로 이끌고 받은 처분이

지나치게 가볍다고 생각한다면서,



형사 고소 등 추가 조치를

고려하고 있습니다.
김도균

인제군      화천  

 

강원도  

하이원 펫클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