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포트]철원·화천군수 후보자는 누구? ::::: 기사
본문 바로가기
뉴스데스크화천철원

[리포트]철원·화천군수 후보자는 누구?

◀ANC▶

'2022 지방선거 누가 뛰나' 기획보도,

오늘은 마지막으로 철원과 화천 군수

출마 예상자를 소개해드립니다.



접경지역인 철원과 화천은

민주당 바람이 강했던 지난 지방선거에서도

보수 후보가 승리한 곳인데요.



내년 선거에서 현 군수가 3선에 도전할지도 관심이 모아지고 있습니다.



김상훈 기자가 보도합니다.



◀END▶



◀VCR▶



더불어민주당이 압승을 거둔

지난 2018년 제7회 지방선거.



당시 강원도 18개 시장·군수 선거에서

민주당은 모두 11곳에서 승리했습니다.



하지만, 접경지역인 철원과 화천에서는

패배했습니다.



민주당의 거센 바람에 견딜 만큼

보수세가 강했습니다.



내년 화천군수 선거 후보로

여야 통틀어 3명이 거론되고 있습니다.



[CG] 국민의힘에서는

현재 재임 중인 최문순 군수가

3선에 도전합니다.



이에 맞서 더불어민주당에서는

지난 선거에서 최 군수와 맞붙었던

김세훈 전 강원테크노파크 정책협력관과

현재 화천군의원으로 활동 중인

신금철 의원이 나섭니다. [CG]



철원군에서는

11명에 달하는 지역 인사가

군수 도전을 타진하고 있습니다.



[CG] 국민의힘에서는 이현종 현 군수의

3선 도전 전망이 나오는 가운데,

고기영 강원대 농촌사회교육원 철원동문회장과

김동일 전 강원도의회 의장, 문경훈 현 군의원,

엄기호 법무사, 최재연 현 도의원 등

6명이 뛰어들었습니다.



민주당에서는

지난 선거에 출마했던 구인호 전 도의원이

다시 도전장을 내밀고, 한금석 도의원이

출마를 선언해, 당내 2파전이 예상됩니다.



또 무소속으로는 신인철 현 철원부군수와

이수환 전 철원군수, 이태식 동철원농협조합장이 거론되고 있습니다. [CG]



이처럼 많은 후보가 거론되는 만큼,

당내 경선부터 치열한 격전이 예상됩니다.



가장 최근 치러진

지난해 국회의원 선거에서,

국민의힘 후보의 득표율이 강세를 보일 정도로

보수세가 강했던 철원, 화천군.



야당 소속 현역 군수들이

3선 도전에 나선다면,

민주당 입장에서는

만만치 않은 선거가 될 전망입니다.



MBC뉴스 김상훈입니다.



◀END▶

김상훈
현장을 넘어 구조까지 살펴보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제보를 주시면 달려갑니다.
이메일 항상 주시하고 있습니다.

강원문화TV  인제군청  화천산천어축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