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길만 걸으세요" 인제 가을꽃 축제 개막 ::::: 기사
본문 바로가기
인제

"꽃길만 걸으세요" 인제 가을꽃 축제 개막

◀ANC▶



무더위가 꺾이고

야외에서는 마스크를 벗어도 되면서

완연한 가을 풍취가 느껴집니다.



강원도 곳곳에서는 가을 축제가

펼쳐지고 있는데요.



내설악의 중심, 인제군에서는

가을꽃 축제가 펼쳐졌습니다.



김도균 기자가 다녀왔습니다.



◀VCR▶



인제군 용대리에 2만 송이의

가을 꽃이 앞다퉈 수줍은 얼굴을

드러내고 있습니다.



댑싸리, 국화, 구구절초, 가우라, 마편초.



눈에는 익숙하지만

이름은 다소 낯선 가을꽃들로

용대 관광단지 12만 1천㎡가

형형색색 물들었습니다.



관광객들은 저마다 꽃밭에서

추억을 남기기에 여념이 없습니다.



◀INT▶ 신현화 / 경기도 가평군

"오니까 공기도 너무 좋고요.

여기 인제가. 색깔이 너무 조화가 잘 된것 같고..

그래서 연인들이 와도 좋고

가족들과 같이 와도 너무 좋은 것 같습니다."



코로나19로 축소됐던 지난해와 다르게

축제장에는 꽃길 뿐만 아니라

프리마켓과 푸드트럭도 운영됩니다.



어린이용 에어바운스 놀이터와

국화꽃 석고 방향제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도 마련됐습니다.



꽃으로 눈이 즐거웠다면

이번에 아름다운 선율이 귀를 자극합니다.



10월 첫 주말에는

강원도 평화 예술 축제인

PLZ 페스티벌이 이곳에서 열립니다.



인제군은 지역에서 같은 기간 열리는

춘천MBC의 한국현대조각초대전

인제초대전, 박인환 문학축제와 연계해

관광객을 끌어들이겠다는 전략입니다.



◀INT▶ 권홍기 / 인제군문화재단 사무국장

"지난해엔 5만여명이 가을꽃 축제장을 방문했는데요.

올해는 날씨도 좋고 코로나19 개인 방역수칙도 완화돼서

지역 축제와 연계해 많은 관광객이

찾아올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코로나19라는 긴 터널을 벗어나면서

다양한 볼거리, 먹을거리로

관광객을 유혹하는 지역축제가

위축된 경기를 되살리는 마중물이 될지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



/st-up/

용대리 가을꽃 축제는

'인제에서 꽃길만 걷자'라는 주제로

10월 16일까지 관광객들들을 맞이합니다.



MBC뉴스 김도균입니다.(영상취재:이인환)



◀END▶

김도균
춘천MBC 김도균기자입니다. 경제와 체육, 인제군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카톡 뉴스제보   인제군     

 화천   강원도  2023 강원세계산림엑스포  하이원 펫클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