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레고랜드

레고랜드 사유지 추가매입 갑론을박

◀ANC▶

남] 강원도가 255억 원을 들여 춘천 레고랜드 건설 현장의 땅을 추가 매입할 계획이라는

소식, 어제 전해드렸는데요.



여] 이같은 계획에 대해 오늘 열린 강원도의회상임위원회에서 여러 의혹이 제기됐지만,

원안대로 통과했습니다.



이재규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END▶

◀VCR▶



강원도가 레고랜드 테마파크 부지 중

3만 6천 제곱미터를 추가 매입하는 안을

도의회에 제출했습니다.



매입 금액은 255억 원.



3.3 제곱미터당 210만 원 정도 가격입니다.



문제는 강원도가 이 땅을 강원중도개발공사에

팔았던 가격이 3.3 제곱미터당 35만 원이었다는 점입니다.



◀SYN▶심상화 / 강원도의원 (미래통합당)

"계산을 얼추 해봐도 평당 210만원 돼요. 그렇게 샀을때 우리 혈세가 너무 낭비되지 않느냐 이게 첫번째고..."



강원도는 기반시설이 추가돼 가격이 올랐다고 답했습니다.



◀SYN▶안권용 / 강원도 글로벌투자통상국장

"원래는 전.답 상태에서 건축, 시설 할수 없는 상태에서 사서, 투자해서 기반시설 깔아놓게 되면 땅값이 상승됩니다."





수천억짜리 레고랜드 사업이 매번 이렇게

주먹구구식으로 진행되는 것을 도무지 이해하기 어렵다는 지적도 많았습니다.



◀SYN▶허소영 / 강원도의원 (더불어민주당)

"지금이 아니면 안되는 시점에 저희한테 안을 가지고 와서, 지금 안해주면 마치 모든 귀책사유가 의회에 있는 것처럼 책임을 옮겨가도록 하는 것은 바른 방식이 아닌 것 같구요."



◀SYN▶김경식 / 강원도의원 (더불어민주당)

"지금 이렇게 논란이 많은게 이게 끝이냐 이런 거예요. 이거 하면 다 되냐. 계속 올라온다 이 말이지요."





강원도는 내년 5월 개장에는 아무 문제가 없을 것이라고 밝혔지만, 아직도 더 들어가야 할

돈이 1400억원을 넘는다고 밝혔습니다.



◀SYN▶안권용 / 강원도 글로벌투자통상국장

"4,100억정도가 투입됩니다. 지금까지 투입된 것이 2,600억 정도 투자되고, 나머지 부분에 대해 앞으로 더 들어가야 되는데..."



도의회 기획행정위원들은 각종 의혹을

제기하고 질타했지만, 결국 해당 안건은

원안 가결시켰습니다.



지난해 12월 레고랜드 주차장 예산 통과때와 판박이 모습입니다.



매입안 부결시 강원도의 책임 범위가 과도해

어쩔 수 없었다는 것이 도의원들 판단이었지만,

최선의 판단이었는지 의문의 목소리도 큽니다.



엠비시 뉴스 이재규입니다.
이재규

       인제군청    화천군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