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인제

인제 등산객 살인범·검찰 1심 양쪽 모두 항소

인제에서 일면식도 없는 50대 등산객을 살해한 혐의로 1심에서 무기징역을 선고받은
20대 남성과 검찰 측이 모두 항소했습니다.

춘천지방법원에 따르면,
무기징역을 선고받은 23살 이 모 씨 측은
형이 너무 무겁다는 이유로 항소했고,
사형을 내려달라고 요청했던
검찰 측도 이에 맞춰 항소장을 제출했습니다.

이 씨는 지난 7월 11일 인제군 북면의
한 등산로 입구에서 50대 여성을 흉기로
수십차례 찔러 잔혹하게 숨지게 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김상훈
현장을 넘어 구조까지 살펴보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제보를 주시면 달려갑니다.
이메일 항상 주시하고 있습니다.

      인제군청  화천군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