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태 지사, 41억 원 재산 신고..초선 광역단체장 중 가장 많아 ::::: 기사
본문 바로가기

김진태 지사, 41억 원 재산 신고..초선 광역단체장 중 가장 많아

6·1지방선거에서

새로 당선된 광역자치단체장 가운데,

김진태 강원도지사가

가장 많은 재산을 신고했습니다.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가

지방선거에 당선된

광역·기초단체장 등 814명의 재산을 관보에

공개했습니다.



새로 당선된 13명의 시도 지사 재산은

평균 22억 8천만 원인데,

김 지사는 41억 3천만 원을 신고했습니다.



김 지사는 서울 강남구 대치동 아파트 27억 9천만 원,

춘천 거두리 아파트 1억 6천만 원,

9억 7천만 원의 예금과 1억 원 상당의 주식 등을 신고했습니다.



신경호 강원도교육감은 8억 2천만 원,

육동한 춘천시장은 11억 6천만 원,

원강수 원주시장 8억 1천만 원,

김홍규 강릉시장은 62억 3천만 원을 신고했습니다.



강화길
 카톡 뉴스제보   인제군     

 화천   강원도  2023 강원세계산림엑스포  하이원 펫클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