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춘천

춘천영화제 대상 '소공녀'..8일 폐막

'한국 독립영화의 현주소를 묻다'는
부제로 열린 춘천영화제가 어제(8일)
시상식을 끝으로 막을 내렸습니다.

올해 영화제에서는 전고운 감독의
'소공녀'가 대상을 받았고,
심사위원 특별상에는 추상미 감독의
'폴란드로 간 아이들'이 선정됐습니다.

춘천영화제는 지난 6일 개막해
2,800여 명의 관객들이 30편의
장·단편 영화를 관람했습니다.

춘천영화제는 춘천 출신 고 이성규 감독의
유언에 따라 지난 2014년부터
열리고 있습니다.
백승호
강원도교육청  강원도청   인제군청    화천군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