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민병희 교육감 "교육 공공성에 주력"

◀ANC▶

남] 민선 3선에 성공해 1년을 보낸 민병희 교육감은 지난 9년 동안 교육의 공공성에 주력해 왔습니다.



여] 민교육감은 모두를 위한 교육을 완성하겠다는 입장인데, 과제도 적지 않습니다. 오늘은 강원 교육의 성과와 과제를 허주희 기자가 짚어봤습니다.



◀END▶



◀VCR▶

민병희 교육감의 3선으로 출발해

1년을 맞이한 강원 교육.



민 교육감은 민주시민 교육을 바탕으로 한

교육 공공성 강화를

가장 큰 성과로 꼽았습니다.



◀INT▶ 민병희 교육감



내년부터 교복비 지원을 실현시키면서

무상 교육에 한발짝 더 다가섰다고

자평했습니다.



특히 3선인 민 교육감은 1기에 교육 평준화,

2기에 교실 복지에 주안점을 뒀다면,

3기는 아이들이 행복한 교육에

주력하고 있습니다.



[브릿지] '아이들이 행복한 삶'이란 교육 철학에는 대부분 긍정적인 반응이지만, 반면에 기초 학력 저하라는 비판적인 시각도 적지 않습니다.



교통여건 좋아지면서 도내 학생들이

수도권 학생들과 경쟁해야 하는 상황이 이어지자 학생과 학부모의 불안감은 커지고 있습니다.



특히 수능을 치러야 하는 현실에서,

자유학기제는 지역적인 한계를 드러내고 있습니다.



이 때문에 진로교육이란 목적 달성도 하지 못한 채, 공부를 시키지 않는다는 따가운 시선을

받고 있습니다.



◀INT▶ 이종주 /강원도의회 교육위원장



남북 강원도 학생 교류협력 사업도 추진하고 있지만, 아직까지 아리스포츠컵 대회의 초청장도 받지 못한 상황입니다.



민주 시민 교육에 중점을 둔 민 교육감의 교육 정책.



학부모들의 학력 향상 바람 속에 어떤 평가와 성과를 거둘지 앞으로 3년이라는 시간이 남았습니다. MBC뉴스 허주희입니다.//
허주희
강원도교육청  강원도청   인제군청    화천군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