ㆍ로그인 ㆍ회원가입 ㆍID/PW찾기 ㆍHome ㆍSitemap ㆍE-mail


* 춘천MBC 뉴스 기사의 저작권은 춘천문화방송에 있으며, 춘천문화방송의 동의없이 기사내용을 무단 복제해
제3자에게 제공하거나 다른 사이트에 게시할 경우 관계법령에 의하여 저촉되오니 유의하기길 바랍니다.
분류 작성일자 작성자 조회
2018-11-08 김상훈 66
최종R]20대 여성, 직장 상사 집에서 의문의 추락사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요즘



남)춘천에서 어제 40대 남성이 회식 뒤에 20대 여직원을 자신의 집으로 데려갔습니다

여] 그런데 어제 새벽 이 여성이 직장상사의 아파트에서 떨어져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 김상훈 기자의 보돕니다


◀ 리포트 ▶
남녀가 손을 잡고
아파트 입구 도로를 걸어가더니
여성이 헤어지려는 듯
양손을 흔들며 인사를 합니다.

그러자 남성이 오라는 손짓을 보내고
여성은 다시 남성 쪽으로 걸어갑니다.

여성은 비틀거리다 아파트 입구 현관 쪽으로
걸어가 엘리베이터를 함께 탑니다.

이들은 춘천의 한 직장 동료로,
단체 회식을 한 뒤였습니다.

41살 이 모씨와 29살 강 모씨가
함께 들어간 아파트는
직장 상사인 이 씨의 집입니다.

그런데 집에 들어간 지
2시간 반 정도가 지났을 무렵
강씨는 8층에서 떨어져
아파트 화단에서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 S Y N ▶ 아파트 관리소 관계자
"전해들은 얘기로는 뭐 교대 근무하시는 분이 출근해서 보니까 경찰차가 와있더라..."

경찰이 CCTV를 근거로 이 씨를 추궁했고,
강 씨를 성추행했다고 털어놨습니다.

[ CG ]
[이 씨는 잠시 화장실에 간 사이,
강 씨가 갑자기 사라져 찾아보니
화단에 떨어져 있었다고 진술했습니다.]

경찰은 추락사와 성추행의 연관성을 찾기 위해
부검을 의뢰했으며, 이 씨에 대해서는
강간치사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MBC뉴스 김상훈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