ㆍ로그인 ㆍ회원가입 ㆍID/PW찾기 ㆍHome ㆍSitemap ㆍE-mail


* 춘천MBC 뉴스 기사의 저작권은 춘천문화방송에 있으며, 춘천문화방송의 동의없이 기사내용을 무단 복제해
제3자에게 제공하거나 다른 사이트에 게시할 경우 관계법령에 의하여 저촉되오니 유의하기길 바랍니다.
분류 작성일자 작성자 조회
2018-10-11 정재영 126
R)"지역방송 위기 극복 정부 나서야"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요즘
미디어환경 변화 가속화와
정부의 무관심 속에, 지역 지상파 방송이
존폐의 위기를 맞고 있습니다.

현 정부의 국정과제인
강력한 지방분권 실현을 위해
이를 감시·견제하는 언론,
특히 지역방송이 제 역할을 찾을 수 있도록
정부가 나서야한다는 지적이
국정감사 현장에서 나왔습니다.
정재영 기잡니다.


◀VCR▶
이명박 정권의 미디어렙법 제정으로
종편이 등장하면서 지상파 3사의 광고 매출은
불과 5년 만에 40% 가까이 떨어졌습니다.

이마저도 서올과 나눠야하는 지역 지상파는
감소폭이 더 컸습니다.

매출 감소는 인력 감축과 제작비 축소로
이어졌고, 질 좋은 콘텐츠 제작은 한계에
부딪혔습니다.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이런 상황을 방관하고 있는
방송통신위원회에 대한 질타가 이어졌습니다.

민주당 이상민 의원은 수도권과 지방의
양극화가 언론 생태계에서도 똑같이 벌어지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SYN▶ 이상민/민주당 의원
“지역의 여론 형성은 말라비틀어진 상황”

대안으로 지역방송 정책 수립 단계에서부터
지역 의견이 반영될 수 있도록 방통위와
공영방송 이사회에 지역 인사를 포함하는
방안을 제시했습니다.

◀SYN▶이상민/민주당 의원
“방송정책 거버넌스에 지역인사 진출해야.”

◀SYN▶ 이효성/방송통신위원장
“전적으로 동의. 이후 지역성 반영토록"

콘텐츠 제작, 설비 투자 지원을 늘려야
한다는 지적과 더불어 무리한 UHD전환이
재벌들 배만 불릴 수 있다는 지적도
나왔습니다.

◀SYN▶ 김종훈/민중당 의원
“시설투자 엄두 못냄"

◀SYN▶이효성/방송통신위원장
“시설투자 나중에해도 지장없도록”

유명무실한 지역방송발전위의 위상을 높이고, 신문처럼 지역방송을 위한 발전기금을 만들어야 한다는 주문까지.

이번 국감에서 나온 여러 지적사항에 대한
방송통신위원회의 개선 여부가,
현 정부의 지방분권 구현이라는
국정 기조 실현 의지를 살펴볼 계기로
주목받고 있습니다.
MBC뉴스 정재영